• 흐림동두천 27.1℃
  • 구름많음강릉 31.2℃
  • 서울 28.9℃
  • 흐림대전 28.8℃
  • 흐림대구 29.4℃
  • 구름많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28.0℃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3℃
  • 흐림강화 27.8℃
  • 구름많음보은 26.7℃
  • 흐림금산 24.5℃
  • 흐림강진군 27.9℃
  • 흐림경주시 29.0℃
  • 구름많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투명페트병 배출 정확히 해주세요”

라벨은 떼고, 뚜껑은 닫고

[시흥타임즈] 기후 위기 속에 재활용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면서, 시흥시가 순환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유동인구가 많은 휴가철에서 추석 기간인 8월 1일부터 9월 15일까지, ‘투명페트병 별도 배출제 집중 홍보기간’을 운영한다.

이번 집중 홍보기간에는 식음료 페트병이 한층 더 많이 소비되는 하계 휴가철을 맞아 ‘투명페트병 별도 분리배출제’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을 개선하고, 참여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2020년 12월부터 시행해 안정적으로 정착 중인 ‘공동주택 투명페트병 별도 배출제’와 함께 작년 12월 시행 이후 현재 계도 운영 중인 ‘단독주택 투명페트병 별도 배출제’를 정착시켜 시민들의 분리배출 참여를 더욱 높여 나가고 있다.

한편, 『투명페트병 별도 배출제』는 무색투명한 생수‧음료 페트병을 일반 플라스틱과 별도로 배출하는 제도다. 

별도 배출 시 장섬유(플라스틱 물성을 보강하기 위해 사용하는 유리섬유)를 뽑을 수 있는 고품질 재생원료로 가공할 수 있어 의류, 신발, 가방 등 고부가가치 재활용 제품의 생산에 도움을 준다.

특히 투명페트병은 정확하게 배출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데, 내용물을 깨끗이 비우고 라벨을 제거한 뒤 최대한 압착한 후 반드시 뚜껑을 닫아 배출해야 페트병을 제대로 활용할 수 있다.

시는 투명페트병이 일반 플라스틱 등과 섞이지 않고 재활용 장소로 운반될 수 있도록 혼합 배출·수거 행위 등에 대한 집중 홍보와 점검을 추진할 계획이다.

아파트 승강기와 단독주택 및 상가 등의 게시판에 투명페트병만을 별도 배출하는 안내문을 게시하고, 쓰레기처리 감시원을 통한 현장계도를 병행할 계획이다. 

또한, 관리자의 부재로 참여가 저조한 단독주택에는 올바른 배출 방법과 함께 투명페트병 배출 요일제(목, 금요일)를 전격 홍보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제대로 배출된 투명페트병은 이물질 함량이 낮아 순도가 높아져 고품질로의 재활용이 가능하므로, 주민들의 참여가 필수적”이라며, “이번 기회를 계기로, 주민들의 재활용에 대한 인식 변화를 기대하며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미디어

더보기
내년 최저임금 9620원 확정 고시…월 환산액 201만580원 [시흥타임즈] 고용노동부가 지난 5일 ‘2023년도 적용 최저임금’을 지난해 대비 460원 인상한 시간급 9620원으로 고시했다. 업종별 구분 없이 모든 사업장에 동일한 최저임금을 적용한다. 월급으로 환산할 경우 1주 소정근로 40시간 근무 시 유급 주휴를 포함해 월 209시간 기준으로 201만 580원이다. 내년도 최저임금 수준과 월 환산액 병기, 업종별 구분적용 여부는 최저임금위원회에서 이해관계자 간담회와 현장방문 및 8차례의 전원회의를 거쳐서 심의·의결했다. 이에 앞서 고용부는 지난 7월 8일 ‘2023년 적용 최저임금안’을 고시한 이후 7월 18일까지 이의 제기 기간을 운영했다. 이 기간 동안 노동계와 경영계에서 4건의 이의 제기를 했으나 최저임금법 규정 내용·취지 및 최저임금위원회 심의·의결 과정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수용하지 않았다. 고용부는 내년도 최저임금의 현장 안착을 위해 적극적인 홍보·안내와 함께 사업장에 대한 교육·컨설팅 및 노무관리 지도 등을 통해 최저임금 준수율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한편 고용부는 최저임금위원회 공익위원들의 권고에 따라 최저임금의 사업 종류별 차등 적용 여부·방법, 생계비 적용 방법 등과 관련한 기초연구를 추진할 계획